참여마당

옛 광주교도소 부지서 유골 40구 발견…법무부, 5·18 연관성 조사

작성자
광주학살진짜주범처벌
작성일
2019-12-22 04:33
조회
31
옛 광주교도소 부지서 유골 40구 발견…법무부, 5·18 연관성 조사


2019년 12월 20일(금) 18:39

확대축소




김오수 법무부 장관 대행이 20일 오후 광주시 북구 옛 광주교도소 부지 유골 발견 현장을 살펴보고 기자들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5·18사적지 제22호인 옛 광주교도소에서 신원 미상의 유골 40여 구가 발견됐다.

이에 따라 5·18 재단과 5월 단체들은 5·18 당시암매장된 행불자의 흔적이 맞는지에 대해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조사해야 한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20일 5·18기념재단 등에 따르면 지난 16일부터 진행된 옛 광주교도소 부지 내 법 교육 테마공원인 ‘솔로몬로파크’ 조성을 위한 무연고 묘지 개장 작업 중 신원불상의 유골이 발견됐다.

이날 김오수 법무부 장관 대행, 문찬석 광주지검장 등 관계자도 현장을 둘러보고 개장 작업과정에서 발굴된 유골 등에 대한 보고를 들었다.

무연고자 공동묘지는 교도소 안에서 사망했으나 가족 등 연고가 없어 매장하는 곳으로 2년 이내 시신을 인도할 사람이 없으면 화장 또는 합장을 한다.

김 대행은 당초 이곳 공동묘지에는 개인 묘 50기와 합장묘 2기(20구, 41구) 등 모두 111구의 유골을 법무부가 관리하고 있었다고 밝혔다.

개장 작업중 개인 묘 50기와 20구가 공동으로 묻혀있는 합장묘는 숫자에 이상이 없었다.

하지만 41구가 합장돼 있는 것으로 알려진 합장묘를 개장하던 중 인근 콘트리트로 만들어진 시설에서 기록되지 않은 40여 구의 유골이 발견됐다.




지난 19일 솔로몬로파크 조성을 위한 부지 내 무연고 묘지 개장 작업 과정에서 추가로 발견된 유골. /연합뉴스



김 대행은 “우리가 관리하지 않은 유골이 발견됐기 때문에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확인·점검할 필요가 있다”면서 “어떤 연유로 관리되지 않은 유골이 교정부지 내에 묻히게 됐는지 연유를 확인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김 대행은 “현재로서는 5·18과 관련이 있는지 속단하기 어렵다. 하지만 가능성은 확인해봐야 한다”며 “국방부의 협조를 받아 ‘국방부유해 발굴단’이 1차로 총상 여부를 육안검사를 진행하기 위해 광주로 오고있다. 이후 2차로 5·18단체들이 가지고 있는 행불자 가족의 DNA와 비교 검사 등을 통해 확한 신원 확인 작업을 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 111구의 유골 이외에 기록되지 않은 40여 구의 유골이 추가로 발굴됐다는 점에서 5·18재단과 5월 단체들은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조사를 해달라고 요청했다.

일각에서는 1970년대 동명동에서 교도소가 이전해 올 때 합장된 무연고자 유골들의 일부라는 주장도 있다.

하지만 대부분의 5월 관계자들은 5·18 당시 옛 광주교도소 공동묘지 인근에 암매장을 했다는 기록이 있다는 점에서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이 유골이 5·18 행불자 암매장 유골인지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는 의견이다.

김후식 5·18부상자회장은 “유류품이 전혀 나오지 않아 5·18행방불명자일지 아니면 다른 사람의 유골일지는 아직 알 수 없지만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조사를 해야한다”고 말했다.

조진태 5·18기념재단 상임이사는 “암매장 장소로 추정되는 광주교도소에서 법무부조차 파악하지 못하고 있던 유골이 발견됐다는 점에서 정밀한 검증과정을 거쳐야 한다”면서 “법무부는 국방부·국과수 이외에 기존 5·18 암매장 발굴 작업에 참여했던 법의학자들도 같이 참여 시켜 의문이 많은 유골들의 해명에 적극 나서길 바란다”고 주장했다.

한편, 옛 광주교도소는 5·18 당시 계엄군에 붙잡힌 시민들이 대거 수감된 곳으로 시위 과정에서 숨진 사람이 암매장 됐을 거라는 말이 나돌던 곳이다.

/정병호 기자 jusbh@kwangju.co.kr




20일 오후 광주시 북구 옛 광주교도소 부지에서 40여구의 유골 발견돼 관계자들이 출입 통제선을 치고 있다. /연합뉴스



[기사출처]

http://www.kwangju.co.kr/article.php?aid=1576834770685468112
전체 0

전체 11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참여마당 사용과 관련하여
이영수 | 2016.10.20 | 추천 4 | 조회 2198
이영수 2016.10.20 4 2198
118
미, 사실상 파병 요청..정부 '파견-파병' 절충방안 검토
파병반대전쟁반대동맹반대 | 2020.01.17 | 추천 1 | 조회 8
파병반대전쟁반대동맹반대 2020.01.17 1 8
117
중국서 731부대 미공개 사료전.."전세 불리에 세균전"
미군철수지소미아파기 | 2020.01.10 | 추천 2 | 조회 30
미군철수지소미아파기 2020.01.10 2 30
116
외교부, 이란대사 초치해 '호르무즈 파병 시 단교' 언급 항의
파병반대동맹반대전쟁반대국민행동 | 2020.01.10 | 추천 3 | 조회 22
파병반대동맹반대전쟁반대국민행동 2020.01.10 3 22
115
해리스 美대사 "韓병력 중동 파견 희망"..'호르무즈 파병' 요청
파병반대주한미군철수 | 2020.01.08 | 추천 1 | 조회 37
파병반대주한미군철수 2020.01.08 1 37
114
중동 긴장고조 속 푸틴 시리아 전격 방문
전쟁반대파병반대점령반대 | 2020.01.08 | 추천 1 | 조회 28
전쟁반대파병반대점령반대 2020.01.08 1 28
113
“美, B-52 폭격기 6대 인도양 배치…이란 작전 투입 가능성”
파병반대전쟁반대 | 2020.01.07 | 추천 0 | 조회 31
파병반대전쟁반대 2020.01.07 0 31
112
美, 중동에 특수부대 추가 파병..이란도 미사일부대 비상대기
파병반대동맹반대 | 2020.01.06 | 추천 2 | 조회 38
파병반대동맹반대 2020.01.06 2 38
111
'피의 보복' 다짐한 이란 군사력은?.."비대칭전력 상당"
파병반대동맹반대 | 2020.01.06 | 추천 0 | 조회 35
파병반대동맹반대 2020.01.06 0 35
110
이란 '붉은깃발'에 美 "전례없는 반격"..국제사회 외교전도 분주(종합)
파병반대동맹반대 | 2020.01.05 | 추천 1 | 조회 41
파병반대동맹반대 2020.01.05 1 41
109
한반도 남북관계 더 어렵게 꼬이고 있다.
남북통일방안은? | 2020.01.01 | 추천 2 | 조회 27
남북통일방안은? 2020.01.01 2 27